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4월 9일, 오늘 18대 총선의 투표율이 저조할 것이란 예측이 맞아떨어졌습니다. '기대가 크면 실망이 크다'는 표현을 실천이라도 하듯이 말입니다. 바꿔보자를 부르짖으며 경제살리기 정책에 잔뜩 기대를 걸었던 대선의 찬성표였다면 투표장으로 발걸음을 옮기기가 정말 싫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는데 오지 못할 것 같다고 전화로 알려준 남편이 뜻밖에 나타나서 놀랐던 저입니다.^^

어제 새벽에 남쪽으로 장거리 운행을 갔던 남편이 일을 맞추지 못해서 하루를 차안에서 보내는 외박을 하고서도 오늘의 임시휴일 탓인지? 오늘도 이 근처로 오는 일거리가 없어서 오전을 보내다가 포기하고서 빈차로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비용절감을 위해 공회전하지 않는 남편임을 알기에
 "웬일이야? 여보, 못올 것 같다고 하더니."
 "투표하려고^^"
 "뭐어? 투표하려고 빈차로 올라왔단 말이야. 놀랍네^^"
 "잘한다 못한다 불만이라도 표현하려면 투표는 해야지 될 것 같아서 말이야^^"
 "당신 대단해^^"
 "임시휴일 탓인지 일거리가 나올 시간이 지났는데도 좀처럼 소식이 없기에 아쉽지만 겸사겸사 올라왔어."
 "함께 그쪽으로 간 친구는?"
 "아 그 친구~ 더 있다가 일거리 만들어서 온다고 오늘도 그곳에 머물거래."
 "그 사람은 투표 안한대?"
 "안할거래. 그래서 혼자 왔어. 당신은 투표했어?"
 "아니 오전에 애들 수업하느라고 아직 안했어."
 "그럼 나랑 함께 가서 하면 되겠네."
 "그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남편과 함께 투표장에 갔습니다. 예전하고 달리 풍선으로 예쁘게 입구를 꾸몄더군요.
 "뭐 이런다고 투표율이 더 높아지는 것도 아닐텐데 쓸데없는 곳에 또 돈을 썼군."
이렇게 말하는 남편의 불만은 하나 더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제 제가 포스팅한 '투표확인증'입니다.
 "한두장이라면 몰라도 이거 만드는데도 참 많은 돈을 썼을거야. 할인혜택 받겠다고 투표안할 사람이 투표하겠다고 마음먹는 사람이 몇 될것 같아. 개인돈 풀어서 만든것도 아닐텐데 말이야."
혼잣말처럼 비판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남편은 자영업의 일종으로 장거리 운송을 하는 운전기사입니다. 경유 판매가격을 자가용과 영업용으로 구분하지 않고 판매되고 있으니까 유류비 지원형태로 정부에서 보조해주기는 하지만 최근들어 워낙에 치솟는 경유와 더불어 모든 비용들로 인해서 이곳에서 장거리로 분류되는 남부지방으로 내려가는 화물일 경우에는 빈차로 올라오는 공회전을 할 엄두를 감히 내지 못할 상황을 설명하면서 어쩔 수 없이 차안에서 외박을 하는 남편이거든요.
총선에 투표권행사를 하겠다고 차안에서 어젯밤에 외박을 하고도 올라왔으니 제가 놀랄 수 밖에요. 남부지방에 가면 꼭 이 주변에 오는 일을 맞춰서 비용절감을 최우선으로 알뜰하게 계산하는 남편이고 또 어제처럼 하루를 차안에서 외박을 했을 경우에는 오기(惡氣)로라도 꼭 일을 찾아야만 돌아오는 남편이기에 제가 놀라지 않을 수가 없었다는 것입니다.
더구나 함께 간 친구는
 "투표 그까이거 안하면 어때? 나를 살리는 일이 더 우선이지."
하면서 그곳에서 하루 더 기다린다고 하는데도 불구하고 남편이 투표를 하겠다고 일을 포기하고 홀로 공회전으로 왔다는 것이 참 신기할 정도여서 칭찬? ㅎㅎㅎ 표창장 줘야 할 국민이라고 저의 놀람을 표현했습니다.

TAG , , , , , , , , , , , , ,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진정한.. 2008.04.09 2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민주 시민 이십니다^^
    멋지시네요 ㅎ

  3. 진정한 서민. 2008.04.09 2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활이 넉넉한 사람들이 오히려 투표를 더 안한다는 느낌이 드네요.
    그래도 오늘을 비가 와서 놀려가는 사람들이 좀 적을거 같더니만..역시 예상대로..저조한 투표률,,
    힘들게 사시는 분들이 뭔가 이번에 좀 바뀔까하는 기대감에...
    다들 임시휴일이라 하지만 저 역시 힘든삶을 사는지라 우리나라 잘되면 우리삶도 좀 나아지지않을까하는 기대감에 투표하고 일하려 갔네요..임시휴일 같은건 없어요 ^^

    • Favicon of http://totobox.tistory.com BlogIcon 『토토』 2008.04.09 2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임시휴일은
      님의 말씀처럼 여러모로 넉넉한 사람들의 여유로 여겨집니다.
      일을 하면서도 잠시 짬내는 사람들이 더 많은 것 같습니다.

  4. gogogo 2008.04.09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편분... 훌륭하시네요!
    보기 참 좋습니다~

    쓰신 표현중에 (주제와 상관없는 것으로) 불만이 하나있다면...
    남편분이 운수업을 하시니까 여기저기 다른지역으로 많이 다니시는거 같은데
    글쓴분 포함해서 많은 수도권 사람들이 "아랫지방" 이라는 표현을 씁니다.
    수도권분들이 위고... 대구, 광주, 부산 등지에 사시는 분들이 지리시간에 배운 위도상 아래는 맞습니다.
    하지만, 아래라는 표현은 그다지 듣기 좋은말은 아닙니다.
    일반적으로, 위는 좋은거고 아래는 안좋은걸로 쓰이기 때문입니다.

    그냥 "남부지방" 이라고 말씀하세요!!!

  5. 락커™ 2008.04.09 2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쉽지 않은 결정을 하셨네요. 그냥 빈차로 그 먼거리를 오시다니....
    투표를 하셔서 잘하신거지만, 맘은 편치가 않네요.

  6. Favicon of http://synsophia.zoa.to BlogIcon 소피아☆ 2008.04.09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훌륭한 남편분을 두셨네요. ㅎ 멋지십니다. ^^

  7. 착한악마 2008.04.09 2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편 바보 아니야? 그깟 도장 하나 안찍으면 그렇게 찝찝한가? 밥줄 내팽개치고 그깟거 하러 오다니.... 정의롭긴 하지만 그걸 보구 곰이라고 하는거야.

    • 착한악마님 2008.04.09 2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상은 '곰'들이 있기에 이만큼 유지되는 겁니다.

    • 너구리 2008.04.09 2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상에 한명이라도 정의로워야 세상이 유지되는겁니다.
      그깟 도장 하나 안찍으면서 바뀌길 원하는 여우새X들만 가득한 곳보다는 이런 분들이 계시는게 훨씬 좋은겁니다.

    • 곰은 춤추고 2008.04.10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돈은 당신처럼 곰이 되라고 외치는 사람이 가져 가더군.

      당신이 뭐 하는 사람인지 몰라도,

      국민의 의무이자 권리를 그리 쉽게 이야기 하는것 보니...

      뭐.... 쒸레기아닐까 싶네....

  8. 나다 2008.04.10 0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한나라당을 찍어셨는지? 미친인간들의 득실한 이나라

  9. 자랑스런 2008.04.10 0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한민국 국민이십니다...

    정말...멋지신 분이시네요...

    맛난것 해주시길...^^

  10. BlogIcon 멋져요~^^ 2008.04.10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집니다. 투표권 버리는건, 국가의 주인임을 버리는 행동!!!

  11. 외계인 2008.04.10 0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저런 분에게는 표창장 줘야 합니다.
    그리고 같이 일하는 친구분에게는
    이렇게 말해주세요.
    "정치에 무관심할 수는 있어도, 정치로부터 자유로울 수는 없다."

  12. 새나라 2008.04.10 0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멀리 가셨다가 굳이 어려운 길을 돌아오셔서 국가 정책에 힘을 실어주신데 대해 정말 칭찬해 드리고 싶군요. 정신나간 일부는 지난 해까지 정책실패의 망령을 뒤집어 쓴 사람들을 지지하는 이들도 있지만, 국민들은 더 이상 바보가 아니라는 것을 오늘 확실하고 준엄하게 심판했다고 봅니다. 님과 님의 남편께 격려를 드립니다.

  13. 희망이란... 2008.04.10 0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님의 낭군같은 분들이 있기에 아직은 포기할 수 없는 "우리나라"가 아닐까요?
    저도 아픈 허리를 부여잡고 일 하러 갔다가 일도 다 마치지 못하고 퇴근해서 투표를 하고 왔지만 더 많은 이들이 선거에 참여해야 할 것 같습니다.
    님의 낭군과 그런 낭군을 아낄 줄 아는 님을 존경하며 앞으로 님들과 같은 선남선녀가 잘 사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우리 모두 노력합시다.

  14. 작은 희망... 2008.04.10 0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작은 희망을 얻기로 했습니다. 그래도 우리 국민들이 현명했다고...그리고 좀더 좀 더 많이 많이 현명해지셨으면 하고 희망을 걸고 또 걸어 봅니다...

  15. 작은 희망... 2008.04.10 0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디...대운하니, 의보 민영화니 하는 소리가 이제는 더 안 나오기를 희망하고...
    서민의 세금으로 운영되는 이 나라...서민들을 위한 정책들이 쏟아져 나오기를 희망합니다.
    원칙과 기본이 존경받는 이 나라가 되기를 희망합니다...

  16. 작은 희망... 2008.04.10 0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님과 님의 낭군님에 대해 감사를 안 드렸네요***
    너무 너무 감사합니다***
    우리 모두 세금 내는데
    한표는 정말 무섭습니다...
    그런데 사람들이 반수 이상이 그 표를 포기했네요...

  17. seeds9990 2008.04.10 0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하십니다.
    늦은 감이 있는데.. 투표율을 진작하기 위해서는
    1. 직장인일 경우 투표확인필증을 제출하는 경우에만 유급휴일, 특근인정
    (투표 안하고 놀러가면 무급휴무, 출근해도 그냥 1.5배만 인정)
    2. 자영업자, 직장인 공통으로
    돈도 안되는 국공립시설 2천원 할인 어쩌구 보다
    소득공제나 손비인정액을 일정부분 가산해주던가..
    혹은 앗쌀하게 주민센나 소득세에서 천원이람도 할인을..
    3. 취업준비생인 경우..
    각종 선거에 꼬박꼬박 참가한 사람한테는 가산점을 주든가.. 가산점이 위헌이면
    최소한 공무원이나 공단, 공기업에 한해서라도
    투표 안한 것들은 등용을 하지 말아야 하는 겁니다.

    자유민주주의시장경제체제가 우리사회의 모토인데...
    민주사회의 가장 기본 의무인 투표를 안한 것들을 챙겨줄 필요는 없는 겁니다.

  18. 투표안해 2008.04.10 06: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집 바로 앞에 투표소가 있어도 투표 안했는데..찍을 사람도 없고...
    일감까지 마다해 가면서 투표할 생각 저는 없습니다..
    대통령선거때도 안 할려다 했는데..지금 꼬라지 보면 열만 받고..차라리 안해서 욕 안하는게 낮겠다 싶어 안합니다..

  19. Tomoya 2008.04.10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투표하러 밤차타고 포항까지 갔다왔었다는.
    투표 안하고 뽑을 사람 없다는 사람들,지역감정으로 투표한 사람들
    그말 하기전에 정당의 정책이나 공명선거지수 같은 거 조사라도 해보고 하는지
    모르겠습니다.투표 안했다는 건 국토에 대운하 만들어 두동강 내고 적자내도 아무말 안하겠다는거고 의료보험 민영화 시켜 암이라도 걸리면 수억원 내던지 말던지 상관 안하겠다는 건데 잘하는 겁니까?그저 하루 쉬고 4년간 피눈물 흘려도 되나요?선거위반 한나라당 380건 민주당 230건 창조한국당 2건 진보신당 3건..이거 보고 우리나라 비례대표 투표 참 웃기더이다.뭐 사람없다고 투표도 안 한 사람들이나 눈 달리고 안 보는 사람이나 싶지만..

  20. Favicon of http://tjryu.tistory.com BlogIcon 목운 2008.04.10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그런 마음씨들이 결코 헛되지 않을 거라고 믿습니다.

  21. 필히재기 2018.05.02 0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나 재미있게 잘 읽어 보았습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

    유익하고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좋은 정보가 많이 들어가 있네요

    서로 맞팔을 해서,

    매일 쓰는 스토리를 즐기시면 좋겠습니다



    저는 국가자격 트레이너 입니다

    저의 블로그에는 캠핑, 운동,건강,노래, 대화, 심리 , 세상만사 등
    다양한 새로운 글들을 올리고 있습니다
    즐겨찾기에 넣어 매일매일 즐기시기바랍니다


    naver 주소창에 blog.naver.com/csm01126 를 입력하여
    저의블로그에 들어오시면
    새로운 인생의 제목이 나옵니다
    바로 왼쪽밑의 blog에 클릭하여
    그 밑에 전체보기중 여러가지 항목중에 하나를 클릭하면 나옵니다
    오른쪽위의 목록열기를 하시면
    지금까지의 모든 내용을 보실수 있습니다

    blog.naver.com/csm01126
    필히재기로 부터........새로운 인생